[ 태안 꽂지해수욕장의 갯벌 ]

 

빛은 그 자체로도 아름답다.

인물과, 풍경을 담아내며 그 빛을 찾아준다.